경북 청도반시축제·코미디아트페스티벌, 청도대표축제 역량 다져

청도군 “반시·코아페 축제에 역대 최대 규모 관람객 몰려”

11~13일 열린 청도반시축제 및 세계코미디아트페스티벌에서 청도반시 시식회가 열려 참가자들이 반시를 나눠주고 있다. 청도군 제공 11~13일 열린 청도반시축제 및 세계코미디아트페스티벌에서 청도반시 시식회가 열려 참가자들이 반시를 나눠주고 있다. 청도군 제공

11~13일 청도야외공연장 일원에서 펼쳐진 2019 청도반시축제와 청도세계코미디아트페스티벌(코아페)이 3일간 역대 최대 규모의 관람객을 동원하며 폐막했다.

경북 청도군은 지자체별 축제 시기가 겹쳐 방문 저조가 우려됐으나 개막일부터 예상을 뛰어넘는 관람객이 몰린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군은 축제기간 38만 명이 축제장을 다녀갔다고 밝혔다.

군은 어린이 쿠킹교실, 반시플레이존, 코믹 분장 및 서커스 교실 등 가족단위 관람객을 위한 체험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했다. 더불어 30, 40대 부부층을 중심으로 전 연령층이 함께하는 청도대표축제의 역량을 한층 다졌다고 평가하고 있다.

이번 축제에서 코아페는 특별 초청공연으로 기획된 '개그 디제이 라이브 쇼', '프리즌' 등이 야외공연장과 상설무대를 오가며 3일 동안 관람객에게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롭앤미스제인', '디스퀘어드 크루'의 해외공연과 '매직 유랑단', '바가 앤 본드', '나마스떼' 등 코믹공연도 눈길을 모았다.

11~13일 열린 청도반시축제 및 세계코미디아트페스티벌 개막식에서 이승율 청도군수와 기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막행사가 열리고 있다. 청도군 제공 11~13일 열린 청도반시축제 및 세계코미디아트페스티벌 개막식에서 이승율 청도군수와 기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막행사가 열리고 있다. 청도군 제공

반시축제는 반시요리경연대회와 반시요리 시연회, 반시맥주 시음회, 반시 칵테일쇼, 감잎차 시음회 등 시식코너가 큰 호응을 받았다. 가사에 반시를 넣어 개사해 부르는 이색가요제, 황금반시를 찾아라 등 각종 참여형 프로그램이 축제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주홍빛 반시와 코미디의 웃음을 살려 모두가 함께 즐기는 인기축제로 육성해 문화관광 도시 청도군에 새로운 변화를 불어넣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