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동부소방서 정제헌 대원, 전국 '최강소방관' 되다

소방기술경연대회 1위…482개 계단오르기 단계 대회 신기록

최강소방관 1위를 기록한 정재헌 소방사. 대구소방본부 제공. 최강소방관 1위를 기록한 정재헌 소방사. 대구소방본부 제공.

대구동부소방서 정재헌 소방사가 지난 11일 열린 제 32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최강소방관 경기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구조분야 '최강소방관' 은 9kg에 달하는 호스를 끌고 70kg 마네킹 들기, 해머로 70kg중량물 밀어내기, 높이 4m 수직벽 넘기, 계단오르기 등의 단계로 이루어져있다. 각 단계별 시간 합산을 통해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모든 단계를 완료한 소방관이 최종 우승을 하게 된다.

전국에서 손꼽는 강인한 체력을 가진 소방관들이 각 시‧도를 대표하여 참여한 이번 대회에서 정 소방사는 모든 단계에서 좋은 점수를 획득하였고, 특히 4단계 482개 계단오르기에서 2분 14초로 대회 최고 기록을 세우며 완주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