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 왕피천에서 맑은 물에서 즐기는 맛과 멋

15·16일 제12회 왕피천피래미축제 개최
피래미, 다슬기, 은어 등 청정 자연의 선물 가득

지난해 왕피천피래미축제에 참가한 가족들이 피래미, 은어, 다슬기 등을 잡으며 즐거운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울진군 제공 지난해 왕피천피래미축제에 참가한 가족들이 피래미, 은어, 다슬기 등을 잡으며 즐거운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울진군 제공

울진의 청정 자연의 맛과 멋을 즐길 수 있는 '제12회 왕피천 피래미 축제'가 15, 16일 이틀간 울진군 근남면 구산3리 굴구지 산촌마을 일원에서 열린다.

굴구지 산촌마을은 48세대 70여 명이 모여 사는 울진에서도 대표적 오지마을이다.

그러나 사시사철 물이 맑고 금강소나무 숲이 울창한 천혜의 자연경관을 지닌 우리나라 최고의 트레킹 코스로 주목받는 곳이기도 하다.

지난 2008년 주민 주도로 시작된 축제는 농림부 지원 사업에 3년간 선정되고 올해부터 울진군 농촌축제 지원 사업으로 추진된다.

축제는 대나무를 이용한 전통 피래미·은어 낚시, 다슬기 잡기, 고무신 띄우기, 산신제, 감자∙옥수수를 익혀 먹는 삼굿구이 체험, 환경해설사가 동행하는 왕피천 생태탐방 트레킹, 보물찾기, 농산물 경매, 노래자랑 등 다채롭게 구성됐다.

또한 전통 민속장터에서는 마을에서 생산된 친환경농산물을 구입할 수 있으며, 왕피천 계곡 대표 어종 피래미, 꺽지, 산메기를 이용한 어탕, 국수, 파전 등을 맛볼 수 있다.

밤하늘의 쏟아지는 별빛과 산촌 생활을 체험하고 싶다면 마을에서 운영하는 산촌펜션과 마을 인근 숙박시설을 이용하면 된다.

축제추진위원회 김억년 위원장은 "초여름 6월을 맞아 왕피천 맑은 물에서 몸과 마음에 쌓인 스트레스를 날려버리고, 가족들과 함께 동심으로 돌아가 즐겁게 지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축제에 관한 숙박 및 맛집 등 자세한 정보는 굴구지 산촌마을 홈페이지(http://www.gulgugi.co.kr)를 참조하면 된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