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생(生)과 사(死)' 뱀 습격받은 개구리 아픈 추억 남기고 떠나다

22일 청송 세계지질공원 신성계곡 지질탐방로 인근 농수로에서 봄나들이를 즐기던 개구리가 뱀의 습격을 받고 가장 아픈 봄의 추억을 남기고 떠나갔다. 전종훈 기자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