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변보는 남성 몰카찍은 20대 남성 불구속 입건돼

대구 중부경찰서는 22일 화장실에서 용변을 보는 남성을 몰래 촬영한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1일 오전 11시 50분쯤 중구 공평동 한 카페 남자화장실에서 옆 칸에 용변을 보고 있던 남성을 스마트폰 카메라를 이용해 몰래 촬영한 혐의다.

A씨는 무음으로 촬영을 했지만 이상한 낌새를 느낀 피해 남성이 이를 발견하고 스마트폰을 빼앗은 뒤 바로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호기심에 촬영을 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의 스마트폰을 압수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