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미세먼지 곳곳 '나쁨' 수준, 양주 116㎍/m³…북서쪽 악화, 남동쪽은 그나마 양호

15일 오후 2시 기준 경기도 미세먼지 농도 현황. 에어코리아 15일 오후 2시 기준 경기도 미세먼지 농도 현황. 에어코리아

경기도 미세먼지 수준이 악화하고 있다. 미세먼지가 불어오는 중국과 가까운 북서쪽이 상대적으로 남동쪽보다 나쁘다.

에어코리아에 따르면 15일 오후 2시 기준 경기지역에서는 양주가 116㎍/m³로 가장 나쁘다. 이어 김포가 113㎍/m³, 군포가 110㎍/m³, 부천이 107㎍/m³ 등이다.

이들 지역은 북서쪽에 모여 있다.

반대로 경기도 남동쪽은 그나마 상황이 상대적으로 양호하다. 수원이 80㎍/m³, 하남이 76㎍/m³, 여주가 67㎍/m³ 등이다.

같은 시각 경기도에서 미세먼지 수준이 가장 나은 곳은 가평(34㎍/m³)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