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전국 중등 축구대회 유치…5천여명 찾을 듯

8월 중 12일간 개최...지역경제 활성화 도움 전망

 

울진군청 전경. 매일신문 DB 울진군청 전경. 매일신문 DB

경북 울진군이 축구 꿈나무들의 산실이자 전국 최대 규모의 중등축구 대회인 '2021 추계 전국 중등 축구대회'를 유치했다.

8일 울진군에 따르면 이번 대회는 전국의 축구 꿈나무 100개 팀 3천여 명이 참가해 올해 8월 중 12일간 일정으로 울진군에서 열린다.

대회기간 동안 선수와 학부모 등 5천여 명이 울진을 찾을 것으로 예상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지난해 전국에서 초미세먼지 농도가 가장 낮은 지역으로 선정된 울진은 시원한 여름, 온화한 겨울과 함께 온천·산림·바다 등 천혜의 자연자원을 갖춰 전국에서 선수들이 운동하기에 가장 적합한 환경을 갖추고 있다.

또 울진마린CC, 흥부생활체육공원, 남울진 국민체육센터, 울진 실내체육관 건립 등 최상급의 스포츠 인프라도 지속적으로 확충하고 있다.

울진군은 이처럼 우수한 자원을 토대로 전국 유소년야구대회, 전국 여자 야구대회, 울진금강송배 전국 마라톤대회, 코리아컵 국제요트대회 등 전국 단위 대회를 성공적으로 유치한 경험이 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코로나19 종식 이후 체육인구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지속적인 스포츠인프라 확충과 폭 넓고 다양한 스포츠 행사를 통해 침체된 지역 경기회복과 관광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