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송파 잠실세무서 흉기 난동…1명 사망·3명 부상[종합]

3일 민원인이 흉기로 주변 사람들을 다치게 한 뒤 스스로 목숨을 끊은 서울 송파구 잠실 세무서로 경찰 관계자가 들어가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1분께 송파구 잠실세무서에서 민원인 A씨가 남성 1명과 여성 2명 등 총 3명에게 상처를 입힌 뒤 자해했다. 범행은 3층 민원실에서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3일 민원인이 흉기로 주변 사람들을 다치게 한 뒤 스스로 목숨을 끊은 서울 송파구 잠실 세무서로 경찰 관계자가 들어가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1분께 송파구 잠실세무서에서 민원인 A씨가 남성 1명과 여성 2명 등 총 3명에게 상처를 입힌 뒤 자해했다. 범행은 3층 민원실에서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서울 송파구 잠실세무서에서 한 민원인이 흉기를 휘두르고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했다.

3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쯤 잠실세무서 3층에 성명불상의 남성 A씨가 흉기를 들고 들어와 남성 1명과 여성 2명 등 직원 3명을 찌르고 본인도 자해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A씨는 자해한 이후 병원으로 이송 중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부상 당한 나머지 3명은 병원 이송 당시 생명이 위독하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소방 관계자에 따르면 신고는 한 민원인이 직원들을 위협하고 있다는 내용으로 접수됐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범행 경위 등을 확인 중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