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신규확진 504명…사흘연속 500명대, 지역 486명

강서구 에어로빅학원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퍼지고 있는 가운데 27일 오전 서울 강서구청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다. 연합뉴스 강서구 에어로빅학원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퍼지고 있는 가운데 27일 오전 서울 강서구청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다. 연합뉴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동안 504명 발생했다.

전날 하루동안 집계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504명(지역발생 486명, 해외유입 18명)이라고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가 28일 밝혔다.

일일 확진자 수는 전날(569명)보다 65명 감소했지만, 사흘 연속 500명대를 나타냈다.

사흘 연속 500명 이상 확진자가 나온 것은 대구·경북 중심의 '1차 대유행'이 한창이던 3월 초 이후 약 9개월 만이다.

지역발생 확진자의 지역을 보면 ▷서울 176명 ▷경기 122명 ▷인천 25명 등 수도권에서만 323명이다. 비수도권 지역에서는 ▷강원 33명 ▷부산 27명 ▷충북 23명 ▷광주 14명 ▷충남 14명 ▷대전 13명 ▷경남 13명 ▷전북 9명 ▷전남 7명 ▷경북 4명 ▷울산 3명 ▷제주 2명 ▷대구 1명 등이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18명이다. 이 가운데 3명은 공항이나 항만 입국 검역 과정에서 확인됐고 나머지 15명은 지역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하던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한편 사망자는 전날보다 6명 늘어 누적 522명(치명률 1.56%)이 됐고,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1명이 늘어 78명이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누적 3만3천375명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