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구 이현동 이불공장서 화재…2400여만원 피해

이불 원단 등 태우고 31분만에 꺼져…인명 피해는 없어

 

22일 오후 6시 30분쯤 대구 서구 이현동 한 이불 가공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22일 오후 6시 30분쯤 대구 서구 이현동 한 이불 가공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22일 오후 6시 30분쯤 대구 서구 이현동 한 이불 가공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이불 원단 등을 태우고 31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공장 내부 30㎡와 이불 원단과 집기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2천458만원 상당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