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전태일 50주기'...고향 대구서 문패 달기

12일 오후 대구 중구 남산동 고(故) 전태일 열사의 옛집에서 유족 등이 문패를 달고 있다. 전 열사가 살았던 이 집은 사단법인 '전태일의 친구들'이 모금을 통해 최근 매입했으며 앞으로 복원 등을 거쳐 기념관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성일권 기자 sungig@imaeil.com

12일 오후 대구 중구 남산동 고(故) 전태일 열사의 옛집에서 유족 등이 문패를 달고 있다. 전 열사가 살았던 이 집은 사단법인 '전태일의 친구들'이 모금을 통해 최근 매입했으며 앞으로 복원 등을 거쳐 기념관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성일권 기자 sungig@imaeil.com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