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재단, 과수농원 태풍 피해복구지원

 

 

경북도 출연기관인 독도재단 자원봉사단은 14일 태풍 피해를 본 포항시 북구 죽장면 과수농원을 찾아 대민봉사 활동을 했다. 이들은 강풍으로 인해 떨어져 나온 과실과 잔가지를 거둬들이고 사과 수확, 필름교체,쓰레기 등을 수거했다.

신순식 사무총장은 "최근 발생한 태풍 마이삭과 하이선으로 관내 농가에 피해가 발생하여 도민의 한 사람으로 매우 안타깝다. 지역농민의 아픔을 함께 하고 농가의 안전을 위해 재단이 힘을 보태고자 찾게 되었다"며, "변함없이 지역민을 위해 봉사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