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의 약속!' 가수 영탁과 함께 따뜻한 세상 만들기

트로트 가수 영탁 공식 팬카페 '영탁이 딱이야'의 오픈 채팅방 '대구 영일만(영탁 일등 만들기)' 소속 팬들 은 지난 11일 대구 SOS 어린이마을을 찾아 세제 4박스, 섬유유연제 6박스를 전달했다. 대구 영일만 제공 트로트 가수 영탁 공식 팬카페 '영탁이 딱이야'의 오픈 채팅방 '대구 영일만(영탁 일등 만들기)' 소속 팬들 은 지난 11일 대구 SOS 어린이마을을 찾아 세제 4박스, 섬유유연제 6박스를 전달했다. 대구 영일만 제공

트로트 가수 영탁 공식 팬카페 '영탁이 딱이야'의 오픈 채팅방 '대구 영일만(영탁 일등 만들기)' 소속 팬들이 지난 11일 대구 SOS 어린이마을을 찾아 세제 4박스, 섬유유연제 6박스를 전달했다.

대구 영일만은 영탁의 생일인 5월 13일을 기념해 매달 13일마다 지역 사회 단체에 기부를 실천해오고 있다. 지난 5월 13일에는 대구 SOS 어린이마을에 과자와 아이스크림 총 11박스, 6월 13일에는 대구의료원에 음료 10박스를 기부한 바 있다.

영일만 소속 한 팬은 "작은 정성이지만 필요한 곳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가수 영탁의 선한 영향력을 이어 받아 매달 꾸준한 기부를 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