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9일부터 단계적 온라인 개학…수능 12월 3일로 연기

4월 9일 고3·중3 시작으로 16일·20일 단계적 개학

30일 대구의 원격교육 시범학교인 왕선초등학교에서 6학년 3반 김건호 담임교사가 온라인 개학에 대비해 e-학습터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원격수업을 준비하고 있다. 교육부는 다음달 9일부터 단계적 온라인 개학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30일 대구의 원격교육 시범학교인 왕선초등학교에서 6학년 3반 김건호 담임교사가 온라인 개학에 대비해 e-학습터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원격수업을 준비하고 있다. 교육부는 다음달 9일부터 단계적 온라인 개학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초·중·고등학교 및 특수학교에서 처음으로 온라인 개학이 이뤄진다.

4월 6일로 예정됐던 개학은 4월 9일로 3일 연기되고, 고3과 중3부터 단계적으로 온라인 개학이 시작된다.

교육부는 3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와 협의를 거쳐 유치원을 제외한 전국 모든 초‧중‧고 및 특수학교 등에서 처음으로 온라인 개학을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교육부는 "현 시점에서 등교개학이 어렵다고 판단해, 원격교육을 통한 정규수업으로 학생의 학습 공백을 해소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자 온라인 개학을 결정했다"고 온라인 개학의 배경을 설명했다.

온라인개학은 단계적으로 이뤄진다. 교육부는 세차례 개학 연기를 통해 4월 6일을 개학일로 정했지만, 3일간의 추가 휴업을 거쳐 9일부터 학사일정을 시작한다.

4월 1일부터 1주일간의 준비기간을 거친 뒤 ▷9일(목) 고3과 중3이 가장 먼저 온라인개학을 시작하고, ▷16일(목) 고1, 2와 중 1, 2 및 초등학교 4~6학년 ▷20일(월) 초등학교 1~3학년 순으로 시차를 두고 실시한다.

온라인 개학의 초기 적응기간은 수업일수에 포함하고, 온라인 개학 기간에 학생들의 등교는 중지된다.

개학일이 연기됨에 따라 대입 일정도 조정된다.

수능은 2주 연기된 12월 3일에 시행하고, 수시 학생부 작성 마감일은 16일 연기된 9월 16일로 변경된다. 수시모집 기간은 3일 내외, 정시·추가모집 기간은 11일 내외로 감축될 것으로 예상된다.

유치원은 휴업이 연장된다. 감염 통제가능성과 유아의 발달단계, 개학 준비도 등을 고려해 내려진 결정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코로나19가 발생한 이후 교육계는 5주간의 신학기 개학 연기와 원격수업의 도입, 온라인 개학 등 과거에는 경험하지 못했던 새로운 도전에 직면해 있다"며 "감염증으로 인해 익숙했던 교실수업의 대안을 모색해야 하는 지금이 교육계가 함께 새로운 상상력과 용기를 발휘하여 학교교육의 미래를 열어갈 때"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