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경산 초등학생 코로나19 확진…도내 학생 첫 사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전자현미경 확대 모습. 매일신문DB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전자현미경 확대 모습. 매일신문DB

경북도교육청은 경북에서 처음으로 초등학생인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26일 밝혔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이 환자는 경산지역 초등학생으로 대학생인 누나가 지난 19일 확진 판정을 받아 자가격리 생활을 하던 중 24일 저녁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학생은 누나가 확진 판정을 받기 전인 18일까지 영어학원과 수학 과외교습소를 다녔던 등 보건당국에서 추가 의심자를 파악하는 중이다. 초등학교가 방학 중이어서 등교하거나 방과 후 수업에는 참석하지 않았다.

경산교육지원청과 보건 당국은 확진자 동선을 확인하고, 학원 시설을 방역했다. 도교육청은 개학 연기 기간에 추가 학생 환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당 학원과 교습소에 휴원을 권고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