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교인에게 뿌린 '대응 매뉴얼' 논란

신천지 교인들에게 돌고 있다고 알려진 대응 매뉴얼. 독자 제보. 신천지 교인들에게 돌고 있다고 알려진 대응 매뉴얼. 독자 제보.

신천지 교인에게 공지됐다는 대응 매뉴얼이 최근 인터넷 커뮤니티 등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19일 인터넷 커뮤니티 등을 통해 알려진 매뉴얼에 따르면 "현재 대구 코로나 확진자 관련으로 S(신천지) 얘기가 많이 나오면서 가족들이 S노출 및 핍박자들에게 S에 대해 언급하는 일이 발생하고 있다"며 "주변에 부정적 인식이 없는 경우 '그날은 예배 안 갔다' 혹은 '난 다른데서 예배드린다'라고 말하고 의심을 받을 경우 나와 S가 관계없음을 확실하게 표시하라"고 돼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저사람들 증상나와도 안아픈척 돌아다니겠다", "애초에 접촉한 신자들이 감염될 걸 먼저 걱정해야되는 거 아닌가"라며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