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전국 교회 당분간 예배·모임없어"…대구교회 폐쇄

방문한 교회 혼동 해프닝…'신천지대구교회'로 정정

18일 오전 폐쇄된 대구 남구 신천지대구교회. 이주형 기자 18일 오전 폐쇄된 대구 남구 신천지대구교회. 이주형 기자
신천지 홈페이지 신천지 홈페이지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이하 신천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확진자가 다녀간 대구교회 외에도 전국 교회의 문을 당분간 닫기로 했다.

신천지는 18일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현재 신천지 대구교회는 18일 오전 교회를 폐쇄하고 역학조사와 방역조치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또 "성도들과 지역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12지파 전국 모든 교회에서는 당분간 예배 및 모임을 진행하지 않고 온라인 및 가정예배로 대체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31번 확진자는 지난 9월과 16일 두 차례 신천지대구교회를 방문했었다. 대구시가 방문한 교회를 '대구 남구의 대구교회'라고 밝히면서 정확한 교회에 대한 혼동을 빚기도 했다. 이후 '남구 대명로 81에 위치한 교회(신천지예수교회다대오지성전)'라고 정정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