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배달의민족·요기요 인수합병 결정

13일 오전 배달 전문 업체 '배달의민족'과 '요기요'가 인수합병을 결정했다고 YTN이 보도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