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성화고 학생도 응원합시다" 수능 전날 걸린 현수막 눈길

정의당 대구 서구위원회가 내건 현수막. 정의당 대구시당 페이스북 캡쳐 정의당 대구 서구위원회가 내건 현수막. 정의당 대구시당 페이스북 캡쳐

수능 전날 "특성화고 학생도 응원합시다"라는 내용의 현수막이 걸려 눈길을 끌고 있다.

정의당 대구시당 서구위원회가 게시한 이 현수막은 "수능 수험생만이 아니라 특성화고 학생도 응원합니다"라는 문구가 적혀 있었다. 문구 옆에는 "고졸도 행복한 나라, 학력차별금지법 제정"이라고 적어 학력차별금지법 제정을 촉구하는 내용도 함께 담았다.

정의당 대구 서구위원회는 이 현수막을 건 사진을 페이스북에 공개하면서 "특성화·마이스터 고등학교 학생들 중에는 수능을 보지 않는 청소년들이 적지 않다. 이들에게 우리는 그들의 삶을 응원하다고 이렇게 난리를 쳐본 적이 있는가"라며 "수능을 보는 청소년뿐만 아니라 수능을 보지 않는 청소년들도 우리의 미래다. 수능 대박난 청소년들 인생뿐만 아니라 수능 망친 청소년들 인생도 응원해야한다"는 내용의 논평을 남겼다.

장태수 정의당 대구 서구위원장은 "고졸이 행복한 사회, 아니 학력과 무관하게 자신의 땀으로 행복을 이룰 수 있는 사회가 우리 청소년들의 미래라면, 정치인들이 해야 할 일은 수능 대박나라는 말잔치가 아니라 학력차별금지법, 동일노동 동일임금 법제화 등을 통해 학력과 관계없이 땀이 행복을 만드는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것이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