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의성군 점곡면 돈사서 불…돼지 170마리 폐사

자료사진 매일신문 DB 자료사진 매일신문 DB

9일 오전 0시 49분쯤 경북 의성군 점곡면 명고리 A돈사에서 불이 나 소방차 16대가 진화에 나선 가운데 돼지 170마리와 돈사 300여㎡가 불에 타 5천만원(소방서 추산) 상당의 재산 피해를 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된 가운데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