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경찰청 지하 女 사우나실서 불…소방차 출동 소동

크게 번지지 않아 인명피해 없어

9일 화재가 발생한 경북경찰청 지하 1층 여성 사우나실 현장의 모습. 안동소방서 제공 9일 화재가 발생한 경북경찰청 지하 1층 여성 사우나실 현장의 모습. 안동소방서 제공

9일 오전 7시 34분쯤 경북 안동시 경북경찰청 건물 지하 1층 여성 사우나실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크게 번지지는 않았으나 연기가 많이 났으며 소방차가 출동해 잔불을 진화하는 등 소동이 일었다.

건물 내에는 당직 근무자 등 직원 일부가 근무 중이었으나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전기적 요인으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북경찰청은 경북도청이 안동으로 이전함에 따라 2015년 3월부터 안동시 풍천면에 신청사를 건립해 지난해 7월 이전을 완료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