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호 태풍 '타파' 한반도 접근…주말 폭우 쏟아져

출처: 기상청 출처: 기상청

18일 17호 태풍 '타파'로 격상될 것으로 보이는 35호 열대저압부가 한반도를 향해 북상중이다.

18일 기상청은 일본 오키나와 남쪽에서 태풍이 발생해 한국으로 빠르게 접근한다고 전했다. 지난 17일 필리핀 동쪽 바다에서 발생한 열대저압부는, 18일 오전 9시부터 일본 남남동쪽 약 630㎞ 해상에서 느리게 북서진하고 있다.

기상청은 "앞으로 28도 이상의 고수온 해역을 통과하면서 저기압 순환이 강해져 24시간 이내에 태풍으로 발달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태풍으로 발달한 이후 대만 인근에서 북태평양 고기압 가장자리를 따라 북동진하며 우리나라로 빠르게 접근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기상청은 "태풍이 우리나라로 접근할 것으로 보이지만, 한반도 상륙 여부에 대한 변동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한편 향후 진로와 무관하게 태풍에 동반된 비구름의 규모 및 강도가 커 오는 22일부터 23일까지 남부지방과 동해안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릴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