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공단동 섬유공장 화재…2시간여만에 진화

구미 공단동 화재. 경북소방본부 제공 구미 공단동 화재. 경북소방본부 제공

추석 전날인 12일 오후 8시 25분쯤 구미시 공단동 섬유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섬유공장 6개 동 중 공장건물 1동과 기숙사와 창고 등 3개 동을 모두 태우고 2시간 20여분 만에 진화됐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소방차 30여 대와 인력 90여 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고, 원료와 완제품이 타면서 발생한 짙은 연기로 접근에 어려움을 겪었다.

소방 당국은 다행히 현재시간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소방 당국과 경찰은 잔불 정리를 마무리하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