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에 갑자기 아프다면? 대구 연휴기간 의료기관 515곳, 약국 873곳 문 열어

추석 당일엔, 동네의원 22곳 문 열어 경증환자 진료

추석 연휴기간 대구에선 병·의원 515곳과 약국 873곳이 문을 연다.

대구시는 대구시의사회 등의 협조로 추석 명절 연휴기간 중에 진료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응급진료체계를 구축·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대구시에 따르면 추석 연휴기간에 8개 구·군 내 23개 응급의료기관·응급의료시설에서 평소와 동일하게 24시간 진료를 실시한다.

특히 추석 당일(13일)엔 대구시의사회의 도움으로 동네의원 22곳이 진료를 해, 가벼운 질환에도 대형병원 응급실을 찾아야 하는 시민들의 불편을 덜게 됐다.

명절 연휴기간 중 문 여는 병·의원 및 약국 명단과 운영시간은 대구시와 8개 구·군 홈페이지, 응급의료포털 E-Gen(http://www.e-gen.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119구급상황관리센터(국번 없이 119)와 달구벌 콜센터(국번없이 120)로 문의하거나 스마트폰으로 '응급의료정보제공' 앱을 설치하여 안내받을 수도 있다.

또한 명절기간에는 네이버, 다음 등 주요 포털에서 '명절병원'으로 검색하면 연휴기간 문 여는 병·의원, 약국을 조회할 수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