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영주시 '나눔 쌀 캠페인' 올해 추석에도 어려운 이웃과 함께했다

2017년 지난 설 때 시작…올해 1천518포가 답지

자유한국당 당협위원들이 경북 영주시 가흥1동 사무소를 찾아 사랑의 쌀을 전달했다. 마경대 기자 자유한국당 당협위원들이 경북 영주시 가흥1동 사무소를 찾아 사랑의 쌀을 전달했다. 마경대 기자

경북 영주시 가흥1동 동사무소(동장 박종연) 직원들이 2017년 부터 시작한 '나눔 쌀 캠페인'(매일신문 2017년 1월 17일 자 32면·26일 자 1면 등)이 각박한 사회에 따뜻한 온정을 전하는 본보기가 되고 있다.

지난 2017년 시작된 '나 하나 너 하나 사랑의 쌀' 행사는 시민 참여 운동으로 확산돼 명절마다 어려운 이웃의 사랑을 전하고 잇다.

지난달 28일부터 시작한 나눔 쌀 캠페인은 올해 추수한 안정농협의 8·15광복쌀 1천518포가 답지 돼 나눔 참여자의 뜻에 따라 가흥1동과 영주시 지역 홀몸노인, 장애인, 불우 청소년 등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 456가구에 전달됐다.

이번 행사에는 장욱현 영주시장을 비롯, 자유한국당 영주문경예천 당원협의회 영주사무소 직원들과 당직자 40여 명 등 개인과 단체 170여 명이 참여했다.

황재택 자유한국당 당협 사무국장은 "공직자들의 작은 아이디어가 이렇게 큰 파장을 불러올지 몰랐다. 뜻깊은 행사에 참여하게 돼 기뻤다"면서 "앞으로 이웃을 돌보는 나눔 행사에 앞장서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연 동장은 "갓 지어낸 햅쌀밥의 따뜻한 온기를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게 돼 기쁘다"면서 "나눔에 동참해준 시민들과 단체에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햅쌀 전달에는 가흥1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원과 통우회,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새마을부녀회, 주민자치위원회, 체육회, 바르게살기위원회 회원들이 힘을 보탰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