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공산 도로서 차량 신호등 지주대 들이받아…2명 사망

자료사진 매일신문DB 자료사진 매일신문DB

팔공산 부근 한 도로에서 승용차가 신호등 지주대를 들이받아 2명이 사망했다.

15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50분 대구시 동구 팔공산로 선명학교 앞 도로에서 칠곡 방향으로 달리던 인피니티 승용차가 신호등 지주대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운전자 A(35) 씨와 동승자 B(35) 씨 등 2명이 숨졌다.

경찰은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