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대구도심서 어깨 부딪쳤다고 집단폭행한...10대 3명 구속

집단폭행 가담한 10명 중 2명은 이미 다른 혐의도 받고 있어

대구 중부경찰서 전경. 중부경찰서 제공. 대구 중부경찰서 전경. 중부경찰서 제공.

대구 중부경찰서는 12일 거리에서 어깨를 부딪쳤다는 이유로 20대 남성을 집단폭행한 혐의(공동상해)로 A(17) 군 등 10대 3명을 구속했다. 같은 혐의로 A군 일행 7명은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선후배 등 10명과 함께 지난달 19일 오전 2시 30분쯤 중구 동성로를 지나던 중 B(26) 씨 일행과 어깨를 부딪쳐 시비가 붙었고, 이후 B씨를 집단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폭행당한 B씨는 얼굴 등에 전치 8주의 부상을 입고 병원치료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현장 주변 CCTV 등을 분석해 폭행 가담자 10명을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구속된 3명 가운데 2명은 보호관찰법 등을 위반한 사실도 밝혀졌다"며 "보강 수사 후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