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경북도 실・국장 1일 상호 교환근무!

2월 14일 자치행정국장을 시작으로 11개 실·국장 맞교환 근무

대구시와 경상북도가 2월 한 달간 실·국장 1일 교환근무에 들어간다.

이번 실·국장 교환근무는 지난해 10월과 올해 1월 두 차례에 걸쳐 진행한 시장-도지사 교환근무(분기별 1회)에 이어 대구경북 상생협력을 확산하기 위한 후속 조치다.

교환근무 대상은 자치행정국, 통합신공항추진본부 등 11개 유사업무 부서별 실·국장이다. 1일간 근무지를 바꿔 해당 실·국별 대구경북 상생협력과제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주요 사업별 현장을 방문한다.

교환근무 일정은 14일 대구시·경북도 자치행정국장을 시작으로 ▷15일 시 통합신공항추진본부장-도 건설도시국장, 시 보건복지국장-도 복지건강국장 ▷19일 시 경제국장-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 ▷21일 시·도 대변인, 시 여성가족청소년국장-도 여성가족정책관, 시 녹색환경국장-도 환경산림자원국장 ▷26일 시·도 감사관, 시 시민행복교육국장-도 교육정책관 ▷27일 시·도 기획조정실장 ▷28일 시 시민안전실장-도 재난안전실장 등의 순이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대구권 광역 철도망 구축, 도농 상생교류협력사업, 대구경북 관광상품 성공모델 개발 등 48개의 상생협력과제를 추진 중이며, 이번 실·국장 교환근무를 통해 실천 가능한 다양한 전략을 보완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