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경북교육청 내년 장애인 근로자 채용 대폭 늘린다

경북교육청 내년 장애인 근로자 채용 대폭 늘린다

경북도교육청은 장애인 희망일자리 사업의 하나로 내년에 장애인 근로자 채용을 대폭 늘린다고 6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장애인 근로자 채용 대상기관을 확대해 올해 17명인 장애인 채용인원을 내년에는 4배가 넘는 70명으로 늘리기로 했다.

또 장애인 근로자 급여체계도 개선해 근속수당, 교통보조비, 정기상여금 등 수당 5가지를 추가로 지급할 방침이다.

장애인 채용 기관과 학교에는 인건비와 고용지원금도 지원한다.

고용지원금은 중증장애인 고용 100만원, 경증장애인 고용 50만원을 지급해 장애인 근로자 근무여건 개선을 위한 경비 등으로 사용하도록 한다.

도교육청은 이날 소속 기관·학교 담당자 90여명을 상대로 설명회를 열고 장애인 채용을 당부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올해 2.9%에서 내년 3.4%로 상향되는 장애인 의무고용률을 달성하고 장애인 고용에 대한 사회적 책무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