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 대구 도심에 벌 수 천마리 출현…시민들 혼비백산

대낮 대구 도심에 벌 수 천마리 출현…시민들 혼비백산

18일 오후 대구 도심에 벌 수 천마리가 출현해 시민들이 놀라 한동안 대피하는 소동을 빚었다.

대구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께 대구시 중구 옛 한일극장 앞 인도 주변에 벌 수 천마리가 날아다닌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벌들은 대부분 가로수 위에 머물러 있었으나 일부 벌이 주변 가게 안까지 날아다니는 바람에 놀란 시민들이 벌을 피해 대피하는 등 곤욕을 치렀다.

출동한 119구조대는 양봉 전문가 도움을 받아 벌을 빈 상자에 몰아넣은 뒤 소각 처리했고 중구청 보건소도 긴급방역을 벌여 2시간여 만에 벌들을 모두 퇴치했다.

양봉협회 관계자는 "대구 인근이나 심지어 시내에서도 벌을 기르는 경우가 많다"며 "여왕벌을 따라 이동하는 벌들이 가끔 도심에 나타나는 일도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