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신풍미술관 '홍현기 작가 초대전' 개최

예천군 지보면에 위치한 신풍미술관에서 오는 8월 5일까지 '홍현기 작가 초대전'이 열린다.

이번 초대전에는 중앙화단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홍현기 작가 작품 34점을 전시한다. 초대전을 여는 홍현기 작가는 예천군 용문면 원류리 출신으로 20여 회 국내·외 개인전과 다수의 단체전 등 다양하고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신풍미술관에 전시되는 홍현기 작가의 작품은 1970~90년대까지 신화란 무엇이며, 신화 본질에 대한 관점을 농축된 검은 반점과 얼룩, 중첩 등의 표현방법으로 해석한 다양한 평면 작품들이다.

예천군 관계자는 "이번 초대전으로 농촌지역 주민들이 다소 접하기 어려운 미술 전시회를 관람할 수 있고 현대 문명에서 벗어난 자연과 인간의 생명력, 존재가치를 사색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