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방선거] 대구 수성구청장 당선 김대권 "20여년 행정 경험 풍부, 행복 수성 완성"

 

김대권(56·자유한국당) 대구 수성구청장 당선인 김대권(56·자유한국당) 대구 수성구청장 당선인

오늘 당선의 기쁨은 저를 지지하셨던 분들은 물론 지지하지 않았던 분들과도 함께 나누고자 한다. 더 나은 수성구의 미래를 위해 다 같이 손 잡고 동행할 것을 부탁드린다.

이번 선거는 자치단체장 선거임에도 불구, 여야 정쟁구도로 흘러 너무도 힘든 선거였다. 그러나 현명하신 유권자들은 지역의 산적한 문제를 풀어낼 해결자를 선택했다.

빡빡하게 살아가는 소시민과 영세 자영업자의 생계 문제, 복지 사각지대, 일자리 창출 및 사회 안전망 등 산재해 있는 과제들이 많다. 그것을 정확하게 진단하고 해결하는 자리가 바로 수성구청장이다.

공직생활의 첫 발령지가 수성구청이었다. 이후 대구시 문화체육관광 국장, 수성구 부구청장직을 거치면서 20여년간 쌓은 풍부한 행정 경험과 다양한 지식과 소신을 수성구에 다 쏟을 예정이다.

더 낮은 자세로 구민 곁으로 다가가 일이 있는 도시, 문화가 있는 도시, 이웃이 있는 도시,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안전한 도시, 행복수성을 반드시 만들겠다.

AD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