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할로윈 의상'에서 납·폼알데하이드…"2건 적발"

왼쪽부터 신화트루니의 '히트인 할로윈 긴팔상하세트'와 유에스어패럴의 '할로윈 해골 튜튜드레스'. 산업통상자원부 왼쪽부터 신화트루니의 '히트인 할로윈 긴팔상하세트'와 유에스어패럴의 '할로윈 해골 튜튜드레스'. 산업통상자원부

할로윈 데이를 맞아 부모들이 자녀에게 할로윈 의상을 입혀 추억을 선물하는 경우가 많다.

그런데 할로윈 아동 의류 2개 제품에서 납 및 폼알데하이드가 기준치를 초과해 검출돼 산업통상자원부가 리콜 명령(수거 조치 등)을 내렸다.

신화트루니의 '히트인 할로윈 긴팔상하세트'와 유에스어패럴의 '할로윈 해골 튜튜드레스'이다.

히트인 할로윈 긴팔상하세트에서는 납 함유량이 149mg/kg로 확인됐는데 이는 안전기준(90mg/kg)을 1.7배 초과하는 것이다.

할로윈 해골 튜튜드레스에서는 폼알데하이드 함유량이 130.4mg/kg로 측정됐는데 이는 안전기준(75mg/kg)을 1.7배 초과하는 것이다.

앞서 산업통상자원부는 모두 52개 의류, 장신구, 완구 등 할로윈 데이 관련 제품에 대한 안전성 조사를 실시했다. 이 가운데 2개 제품이 적발된 것이다.

관련기사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