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키 90%까지 할인?…현대백화점 대구점 북새통

현대백화점 대구점에서 진행되는 '나이키 슈퍼프라이스 대전'. 현대백화점 제공 현대백화점 대구점에서 진행되는 '나이키 슈퍼프라이스 대전'. 현대백화점 제공

현대백화점 대구점 지하 1층에서 진행되는 '나이키 슈퍼프라이스 대전'에 많은 사람들이 몰려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일부터 시작된 '나이키 슈퍼프라이스 대전'은 '대구 최초 나이키 창고 대 개방'을 표방하며 최고 90%까지 할인된 가격으로 나이키 제품을 구입할 수 있는 할인행사다. 행사가 시작된 지 3일째인 4일 오후 1시30분 현재 할인행사 매장에는 수백명의 손님들이 몰려와 물건을 고르고 있었다. 너무 많은 손님이 몰린 탓에 입구를 따로 만들어 한 번에 들어가는 손님의 줄을 정리하는 등 진풍경이 벌어졌다. 또 입구에는 "90%상품은 이미 많이 소진됐다"는 내용의 문구를 붙여놓기도 했다.

3일동안 손님들이 몰려든 통에 일부 손님들은 자신이 원하는 상품을 찾지 못해 허탈해하기도 했다. 한 손님은 "90% 할인 상품에 내 마음에 드는 디자인이 있었는데 사이즈가 맞는 것이 없어서 결국 빈 손으로 나왔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