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화사 신녕지구전투 호국영령 합동 위령제

신녕지구전투 호국영령 위령제. 용화사 제공 신녕지구전투 호국영령 위령제. 용화사 제공

 

대한불교 법화종 용화사(주지 혜각 스님)는 5일 영천 신녕면 성환산 신녕지구전승비에서 육탄용사선양회, 참전유공자, 보훈 가족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0회 신녕지구전투 호국영령 합동 위령제를 거행했다.

이날 위령제는 식전행사로 신녕풍물예술단이 지신밟기, 살풀이, 금강무, 바라춤 등 시연을 통해 전몰영령의 넋을 위로했다. 이어 환영사, 봉행사, 추도사, 격려사, 헌화·분향순으로 진행됐다.

주지 혜각 스님은 봉행사에서 "물질의 풍요 속에 잊혀져 가는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생각해보고 전몰영령들을 위로 천도하기 위해 위령제를 거행한다"며 "조국과 민족을 위해 꽃다운 목숨을 바쳐 나라를 구한 전몰영령들의 값진 희생에 고개를 숙여 명복을 빈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