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대구대교구 도보성지순례 코스 확정

2016년 한티가는길 도보 순례 행사에 나선 천주교 신자들. 매일신문 DB 2016년 한티가는길 도보 순례 행사에 나선 천주교 신자들. 매일신문 DB

천주교 대구대교구 평신도위원회는 9월 순교자 성월을 맞아 마련한 교구 도보성지순례 코스를 확정했다.

올해 도보성지순례는 21일 경주 진목청 성지에서 열린다. 또 신자들 자신의 체력에 맞게 성지순례를 할 수 있도록 모두 3개 코스로 나눠 진행한다.

성지순례 코스를 보면 A코스는 OK그린 수련원을 출발해 진목정 성지와 기념성당을 거쳐 가묘와 진목공소까지 3.5km 구간을 차량 도로를 따라 순례하게 된다.

B코스는 OK그린 수련원에서 출발하지만 범굴로 넘어가는 갈림길에서 등산로를 따라 진목정성지와 기념성당, 가묘와 진목공소까지 3.5km 구간을 순례하게 된다.

그리고 C코스는 OK그린 수련원을 출발해 범굴과 진목정 피정의 집을 거쳐 소태교까지 5km 구간을 순례하며 가장 거리가 멀고 경사도 심한 순례길이다.

이날 모인 신자들은 성지 순례에 앞서 경주시 산내면 OK그린 수련원에 모여 미사를 봉헌한 후 출발하게 된다.

참가 신청은 10일까지 대구대교구 사목국 평신도담당에서 받는다.

관련기사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