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대학大관음사 화요반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우학 스님 우학 스님

 

한국불교대학大관음사(회주 우학 스님)는 12일 오전 11시 옥불보전 4층 대법당에서 화요일 주간반(251기~256기) 신입생 법우들의 오리엔테이션을 가졌다.

이날 신입생 법우들은 지도선배단 법사들의 도움으로 찬불가 연습 시간을 갖고 축가에 이어 영상물을 통해 27년 불교대학의 역사와 발자취를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또 남단아 총동문 신도회장의 인사, 지도법사님들의 소개도 함께 있었다.

우학 스님은 법어를 통해 "신입생 법우들에게 진정한 마음공부는 지금부터 시작이니 참으로 의미있는 날이다. 불망초심(不忘初心), 오늘 오신 그 마음, 초심을 잊지 말고 다음생까지 가져갈 수 있는 지혜공부에 정진해 삶이 지금보다 더 행복해지고 대자유의 삶을 누리기 바란다" 고 설파했다.

 

관련기사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