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위한 행복여행' 올 여름도 템플스테이 가자

동화사 ‘내몸그린 템플스테이’, 은해사 ‘휴식형, 체험형’

템플스테이의 계절인 여름의 한폭판으로 접어들고 있다.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잠시 산사로 떠나보자. 2010년 이후 전국의 각 사찰에서는 템플스테이를 휴식형과 체험형으로 나눠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불자 뿐 아니라 일반인들을 맞이하고 있다.

대한불교조계종 교구 본사를 두고 있는 각 지역별 큰 사찰들은 최근 들어 템플스테이와 사찰음식 체험을 결합한 좋은 프로그램을 앞다퉈 내놓고 있다. 더불어 1천만 명에 달하는 대한민국 불자들은 여름 휴가철이 되면 '나를 위한 행복여행' 템플스테이를 찾아 떠난다.

올 여름 동화사 '내몸그린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에 찾여한 불자 및 일반인들이 산 속에서 몸과 마음을 힐링하고 있다. 동화사 제공 올 여름 동화사 '내몸그린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에 찾여한 불자 및 일반인들이 산 속에서 몸과 마음을 힐링하고 있다. 동화사 제공

제9교구 본사 팔공총림 동화사(주지 효광 스님)는 '내몸그린 템플스테이'로 벌써부터 손님맞이에 한창이다. '내몸그린 템플스테이'는 건강한 습관으로 내 몸과 마음을 살리자는 취지로 인스턴트 식품과 스마트폰의 영향으로 황폐해져가고 있는 현대인들에게 잠시나마 편안한 휴식을 제공하고 있다. 동화사 템플스테이 관계자는 "몸에 빨간불이 들어온 사람들이 내 몸을 그려보고, 내 몸을 그린색으로 만들어가는 프로그램으로 꾸몄다"며 "건강 3대 원칙(30번 씹고, 30분 걷고, 30분 명상하기)을 통해 나쁜 습관을 바꾸라"라고 추천했다. 동화사 템플스테이는 4~5인용 방사(8), 8~10인용 방사(1), 16인용 방사(1) 등 편리한 현대식 시설을 갖추고 있다. 문의 053)982-0223.

제10교구 본사인 영천 은해사는 휴식형과 체험형 템플스테이로 구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꿈을 향한 한 걸음(5~6시간 사찰에 머물면서 사찰에 대해 알아보고 스님과 차도 마시고, 짧지만 명상을 통해서 자신의 꿈을 향해 한 걸음 나아가는 프로그램) ▷여름 어린이 1박2일 캠프(28~29일) 체험형 ▷물소리·바람소리·새소리와 함께 하는 힐링여름 가족캠프 ▷꿈에너지 충전소(은해사 산내 암자인 백흥암, 운부암. 기기암을 걸어가며 소릿길 걷기 및 명상). 문의 054)335-3308

이 밖에도 대구경북 지역의 큰 사찰인 불국사, 직지사, 고은사 등의 사찰에서도 현대인의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줄 다양한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으로 산사 힐링의 참맛을 느끼도록 도와준다.

관련기사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