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의회, 2020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위촉

차동찬 시의원, 박병엽·황진호 세무사 위촉
내달 1일부터 세입·세출 집행 투명성 검수

정해종 포항시의회 의장(맨 왼쪽)이 차동찬 시의원, 박병업·황진호 세무사(왼쪽부터 차례대로)에게 2020회계연도 결산감사위원 위촉장을 전달하고 있다. 포항시의회 제공 정해종 포항시의회 의장(맨 왼쪽)이 차동찬 시의원, 박병업·황진호 세무사(왼쪽부터 차례대로)에게 2020회계연도 결산감사위원 위촉장을 전달하고 있다. 포항시의회 제공

경북 포항시의회가 지난해 세입·세출 등에 대한 회계 감사업무에 들어간다.

포항시의회는 23일 차동찬 시의원과 박병엽·황진호 세무사를 '2020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으로 위촉했다.

 

선임된 결산검사위원은 다음달 1일부터 25일간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예산, 계속비, 명시이월비, 사고이월비, 채권 및 채무, 재산 및 기금, 금고의 결산 등을 검사할 계획이다.

이 기간 동안 세입·세출예산 집행에 대해 지방재정 관련 법령 등의 규정이나 회계절차에 따른 적정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사하고 분석해 검사 의견서를 제출하게 된다.

결산 결과는 오는 6월에 열리게 될 제1차 정례회에서 승인절차를 거칠 예정이다.

이번에 심사할 2020회계연도 세입·세출결산 규모(특별회계 포함)는 세입 2조9천378억원, 세출 2조4천703억원이다.

결산검사 대표위원인 차동찬 시의원은 "포항시 재정이 더욱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결산검사를 꼼꼼히 하고 향후 건전한 재정 운용을 위한 개선 방향을 적극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