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성주칠곡' 정희용 예비후보 "참신성으로 비전 제시"

정희용 정희용

19일 고령성주칠곡 미래통합당 경선에서 승리한 정희용 예비후보는 "변화와 미래에 대한 주민 요구에 충실히 부응하고 보답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정 예비후보는 "주민들이 저를 선택해주신 것은 변화와 미래에 대한 기대 때문 아니겠냐"며 "이를 무겁게 받아들여 국회의원 보좌관과 경북도청에서의 공직 경험 등을 살려 안정감 있게 주민 요구에 부응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본선 전략으로는 '진정성'과 '현장성'을 꼽았다. 조직선거에 의존하는 것이 아닌 진정성과 참신성으로 주민들에 다가가고, 발로 뛰는 현장성으로 승부를 겨루겠다는 것이다.

그는 "기존 조직선거보다는 유권자들에게 진정성 있게 다가가는 새로운 선거 문화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현 정부의 실정을 지적하고 새로운 비전을 제시해 변화에 대한 공감대를 이끌어내는 등 발로 뛰는 선거로 승부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당원들과 힘을 합해 통합당이 정권을 재창출하는데도 최전선에서 앞장서겠다"는 말도 덧붙였다.

정 예비후보는 "코로나19로 경제가 파탄 나고 민생이 엉망이 돼 주민들의 걱정이 이만저만 아니다"며 "변화가 필요한 시대에 40대 젊은 기수로서 지역에 새 바람과 신선한 발전을 가져올 것을 약속드린다"고 다짐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1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