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무 수확 바쁜 일손

 

절기상 소설(小雪)을 사흘 앞둔 19일 고령군 개진면 들녁에서 농민들이 골골이 뽑아놓은 무와 시래기용 무청을 수확하느라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com

절기상 소설(小雪)을 사흘 앞둔 19일 고령군 개진면 들녁에서 농민들이 골골이 뽑아놓은 무와 시래기용 무청을 수확하느라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com

절기상 소설(小雪)을 사흘 앞둔 19일 고령군 개진면 들녁에서 농민들이 골골이 뽑아놓은 무와 시래기용 무청을 수확하느라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com

관련기사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