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근로자, 주택 '특공' 물량 문자로 받아본다

대경중기청 문자 알림시스템 14일 도입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매일신문DB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매일신문DB

중소기업 장기재직 근로자들을 위한 주택 특별공급 물량을 이제 문자메시지로 확인할 수 있게 됐다. 대구경북중소벤처기업청이 관련 시스템을 도입해 14일부터 운영에 들어갔다.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중소기업 장기재직 근로자를 대상으로 하는 주택특별공급 공고를 휴대전화 문자로 보내는 알림시스템을 도입했다고 14일 밝혔다.

대경중기청 관계자는 "그간 특별공급 모집공고는 대경중기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었지만 이번 알림서비스 시행으로 보다 쉽게 공고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알림서비스는 신청자에 한해 서비스가 가능하며, 신청방법은 대경중기청 홈페이지(www.mss.go.kr/site/daegu/main.do) 공지사항을 확인해 신청하면 된다.

대경중기청은 매년 중소기업 근로자의 주거안정을 통한 인력유입 및 장기재직을 유도하기 위해 중소기업 장기 근속자중 무주택 세대구성원인 근로자를 대상으로 주택특별공급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이 제도를 통해 올해 8월까지 대구경북 중소기업 근로자273세대의 특별공급 물량이 배정됐고, 평균 3.15의 경쟁률로 185세대가 추천됐다.

중소기업 장기근속자 주택 우선공급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성장지원과(053-659-2234)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