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한 설 전에 협력사에 공사·자재대금 369억원 조기 지급

협력사 든든한 동반자 인식에 결정

조종수 ㈜서한 대표이사 조종수 ㈜서한 대표이사

㈜서한은 23일까지 협력사에 공사·자재대금 369억원을 조기지급한다.

서한은 16일 "설 명절을 앞두고 자금수요가 많은 협력사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130여 곳의 협력사를 대상으로 이같이 조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올해 목표를 수주 1조1천억원, 매출 7천억원으로 잡은 서한은 "협력사와의 든든한 동반자 의식없이는 목표 달성이 어렵기 때문에 이번 결정이 '상생성장'의 기회가 될 것"이라며 의미를 부여했다. 서한은 2018년 국토교통부가 실시한 건설업자간 상호협력 평가에서 상호협력 우수 건설업체로 선정된바 있다.

조종수 서한 대표이사는 "지역사회 발전의 책임감을 갖고 앞으로도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