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부동산 정보' 앱 누적 다운로드 100만건 돌파

'지도로 한번에 다보기', '아파트 관리비 공개' 서비스도

'한국감정원 부동산 정보' 앱 화면 '한국감정원 부동산 정보' 앱 화면

한국감정원이 제공하는 '한국감정원 부동산정보' 앱이 누적 다운로드 건수 100만건을 돌파했다.

이 앱은 부동산 시세 및 매물정보, 시장 동향, 공시가격, 아파트 관리비 등 각종 부동산 거래 및 통계 정보를 제공하는 종합부동산 정보매체다.

현재 29종, 8억 건의 부동산 관련 자료를 제공하며 평일 하루 평균 열람건수가 17만건에 이른다고 감정원은 설명했다.

최근에 추가된 '지도로 한 번에 다 보기' 서비스는 지도 상에서 아파트, 오피스텔, 연립, 다세대 등 모든 부동산을 한 번에 조회 할 수 있다. 원하는 부동산 정보를 별도의 검색없이 음성으로 찾을 수 있는 기능도 갖췄다.

또한 아파트 관리비 수준이 공개돼 자신의 아파트와 비슷한 아파트의 관리비를 비교할 수 있다. 한국감정원은 '100만 건 돌파기념'으로 별도의 감사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김학규 한국감정원 원장은 "한국감정원이 보유하고 있는 부동산 빅데이터를 활용해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부동산 서비스를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