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사이언스파크 이노페어' 내년 6월 대구 엑스코에서 개최

5일 대구시·경북도와 아시아사이언스파크협회 업무 협약 맺어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5일 아시아사이언스파크협회와 내년 6월 '2020 사이언스파크 이노페어' 개최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권영진 대구시장, 영쭈앙 왕 아시아사이언스파크협회장, 윤종진 경상북도 행정부지사. 대구시 제공.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5일 아시아사이언스파크협회와 내년 6월 '2020 사이언스파크 이노페어' 개최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권영진 대구시장, 영쭈앙 왕 아시아사이언스파크협회장, 윤종진 경상북도 행정부지사. 대구시 제공.

대구경북 중소벤처기업들의 해외 교류의 장이 될 '2020 사이언스파크 이노페어'가 내년 6월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5일 아시아사이언스파크협회(ASPA)와 공동양해각서를 체결하고 내년 6월 2~5일 열리는 '2020 사이언스파크 이노페어'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대구시와 경북도는 지역의 사이언스파크와 테크노파크, 유관기관, 대학 등의 참여를 지원한다. 아시아사이언스파크협회(ASPA)는 대구에 위치한 본부사무국을 통해 주요 회원국의 사이언스파크 및 우수 기업을 선발, 초청하며 전체 프로그램을 주관할 계획이다.

사이언스파크는 지역산업, 기술 및 중소벤처기업 육성을 담당하는 기구로 테크노파크, 리서치파크, 혁신클러스터 등 다양한 형태로 각국에서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다. 전 세계 800여 곳이 활동하고 있으며, 국내에는 19개의 테크노파크가 운영 중이다. 내년 이노페어에는 15개국 사이언스파크와 120개 국내외 기업이 참여해 포럼을 열고 교류할 예정이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해외 우수기업과 대구경북 기업이 함께하는 전시회, 매칭 상담회를 개최해 기술협력 및 해외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할 방침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역 기업들과 해외 우수 전문가, 글로벌 기업의 기술 교류협력의 장이 돼 지역 산업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