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흥 SK뷰' 풍부한 개발 호재 품어 호평

서울 종로구나 부산 동래구 등 오래 전부터 사람들이 모여 살아온 도심지를 부동산 시장에서는 '원도심'이라 부른다. 원도심은 구축돼있는 생활 인프라가 풍부해 실수요자 사이에 주거지로서 인기가 상당히 높다.

신도시 및 택지지구 등 새롭게 조성된 도심 지역에서는 입주가 시작된 시기에도 생활에 필요한 편의시설 구축이 미비해 불편함이 따른다. 이와 달리 원도심은 오랜 시간에 걸쳐 주거지가 형성돼 각종 편의시설 및 기반 시설이 잘 조성돼있다. 교통, 쇼핑, 문화, 교육 등 실생활에 필요한 환경이 이미 구축돼있어 생활의 편리함을 기대할 수 있다.

이런 까닭에 인프라가 풍부한 원도심 내 공급되는 신규 단지는 부동산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기 마련이다. 지난해 청약경쟁률이 높았던 단지들을 살펴보면 10곳 중 7곳이 원도심에서 분양된 신규단지다.

특히, 대전의 경우 서구에서도 원도심 선호현상이 뚜렷하게 나타났다. 'e편한세상 둔산'이 갑천트리풀시티 3BL보다 높은 경쟁률을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e편한세상 둔산은 원도심인 탄방동에 들어서는 반면, 갑천트리풀시티는 신규 택지지구인 도안갑천지구에 들어서는 아파트다. 신규 조성되는 택지지구보다 오랜 기간에 걸쳐 형성된 우수한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는 아파트에 대한 선호도가 더욱 높음을 알 수 있다.

게다가 최근 각 지방자치단체가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해 원도심 도시재생사업에 적극적으로 나서면서 노후화된 정주 환경이 개선되고, 개발 호재도 많아져 인근 신규 분양 아파트의 인기도 높아지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부동산 경기 활성화로 원도심 재개발, 재건축 사업 추진이 탄력을 받고, 지자체들의 도심 재생사업까지 맞물리면서 당분간 원도심 아파트들이 강세를 나타낼 것"이라며 "원도심은 생활 인프라가 이미 구축돼 있어 개발 호재가 이어지면 미래가치와 잠재력까지 갖춰져 원도심 신규 분양 아파트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몰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7월 대전광역시 동구 마을회관길 129 일원에 공급하는 '신흥 SK뷰(SK VIEW)' 역시 풍부한 인프라와 다양한 도시정비사업이 맞물려 높은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신흥 SK뷰는 전용면적 39~84㎡, 지하 3층~지상 33층, 12개동, 총 1,588세대로 이 중 1,096세대가 일반분양 할 예정이다. 일반분양 면적구성은 59㎡ 582세대, 74㎡ 208세대, 84㎡ 306세대로 실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으로만 이뤄졌다. 특별공급을 제외한 일반주택 물량은 유주택자도 1순위 청약이 가능하다.

신흥 SK뷰는 대전 도시철도 1호선이 지나가는 대동역과신흥역이 가까운 역세권 입지를 갖추고 있어 이 노선을 이용하면 대전의 중심상권인 중앙역 일대로 빠르게 이동 할 수가 있다. 또한 대전역도 단지 인근에 위치해 있어 광역교통망도 편리하다.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단지 앞에 신흥유치원과 신흥초, 충남중, 대전여고가 위치해 있어 유치원부터 고등학교까지 자녀들을 도보로 통학시킬 수 있는 안심통학권이다. 또한 단지 인근에 신흥문화공원과 대동천, 대전천이 단지와 가까워 청정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고 각종 생활 인프라들도 잘 갖춰져 있다.

단지가 들어서는 동구는 대전광역시에서 원도심 활성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대표적인 지역이다. 2020년 6월에 준공되는 대전천목척교로 끊긴 신/구 지하상가를 연결하는 사업과 2020년 12월 준공 예정인 도심형 산업지원 플랫폼 건립사업 등 다양한 개발호재들이 예정돼 있다.

뿐만 아니라 동구에는 대전 도시철도 2호선 신설도 예정돼 있다. 올해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대상으로 선정되었으며, 이 노선이 개통되면 동구를 지나가는 대동역은 대전 도시철도 1, 2호선 환승역이 된다.

견본주택은 대전광역시 동구 충무로 259에 개관할 예정이며 홍보관은 대전광역시 동구 계족로 138, 2층에 위치해 있으며, 매일 소사업 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