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조세호 방문 영등포구 '문래동' 어떤 지역?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동. 네이버 지도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동. 네이버 지도

23일 오후 11시부터 방송되는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동'을 방문한다.

'큰자기' 유재석, '아기자기' 조세호 콤비가 문래동 주민들과 만나 퀴즈를 매개로 사는 이야기 내지는 살아 온 이야기를 나눈다.

문래동의 역사는 이렇다.

조선시대에는 금천현 상북면 도야미리, 일제강점기 때 시흥군 북면 도림리, 경성부 도림정, 사옥정으로, 그리고 광복 직후 사옥동으로 불렸다.

이어 문래동은 1952년부터 쓰이기 시작해 지금에 이르고 있는 이름이다.

'문(文)익점의 목화 전래(來)지'라는 뜻을 동네 이름에 붙인 곳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일제강점기 때 동네에 방적공장이 많이 들어선 까닭에 방적기계 '물레'의 발음을 빌렸다든가, 학교와 관공서가 늘면서 '글이 온다'는 뜻의 문래(文來)라는 명칭이 붙었다든가 등의 설들도 전해진다.

소규모 공장이 대거 모인 철공소 골목이 문래동의 주요 풍경 중 하나이다. 이곳이 동네 터줏대감들의 일터라면, 최근 젊은층이 공방과 작업실 등을 차린 문래창작촌도 인근에 있어 두 공간이 묘한 조화를 이룬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과 조세호는 문래동의 정체성을 구성하고 있는 두 곳을 들러 철을 빚는 장인들과 예술을 빚는 아티스트들을 만날 예정이다.

문래동의 교통환경을 살펴보면, 3개 지하철역을 이용할 수 있어 나름 교통의 요지이다. 2호선 문래역이 남북으로 동네를 관통한다. 아울러 동네 경계 바로 바깥 동쪽에 경부선 및 1호선 영등포역이 있고, 남동쪽에 1·2호선 환승역인 신도림역이 있다.

교육기관으로는 영문초등학교, 문래초등학교, 영등포초등학교, 문래중학교, 양화중학교 등이 있고, 전통시장으로 영일시장이 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