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이천, 반사이익 받는 '비규제지역' 알짜 분양단지 어디?

‘이천 롯데캐슬페라즈스카이’, 비규제지역에 공급하는 알짜단지로 수요자들 눈길

정부의 계속된 부동산 정책으로 조정대상지역 분양시장이 위축된 가운데 규제의 칼날을 피한 비규제지역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현재 조정대상지역은 세대주 및 집의 소유 여부에 따라 청약에 제한이 생긴다. 또한 분양권 전매시 보유기간과 관계없이 양도소득세율 50%가 일괄 적용돼 세금 부담이 크며 최대 8년까지 전매가 제한된다. 이와 달리 비규제지역은 청약요건이나 전매제한 등에 있어 규제지역보다 자유로워 관심도가 높다.

실제로 부동산114자료에 따르면 2016년 11·3 부동산 대책에서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된 부산 해운대구의 경우 3.3㎡당 가격이 2016년 11월 1,259만 원에서 2019년 4월 1,228만 원으로 떨어졌다.

반면, 비규제지역인 금정구의 경우 3.3㎡당 가격이 2016년 11월 944만 원에서 2019년 4월 1,075만원으로 올랐다. 조정대상지역의 규제가 심해 소비심리가 위축돼 수요자들이 비규제지역으로 몰린 것으로 해석된다.

부동산 관계자는 "내집마련을 원하는 수요자의 경우 정부의 고강도 규제가 심해질수록 상대적으로 청약 및 거래가 자유로운 비규제지역으로 관심이 쏠릴 수 밖에 없다"라며 "비규제지역 중에서도 우수한 인프라, 교통 여건 등을 갖춘 단지를 눈여겨보는게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런 상황에서 비규제지역인 경기도 이천시 안흥동 266-2번지 일원에 '이천 롯데캐슬페라즈스카이'가 오는 6월 분양을 앞두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다양한 호재와 인프라를 갖춘 비규제단지로서 6개월이면 전매가 가능하다.

1군 브랜드 건설사인 롯데건설이 시공하는 이 단지는 지하 5층~지상 최고 49층, 3개 동, 아파트(299가구)와 주거형 오피스텔(180실)을 합해 총 479가구로 조성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84㎡의 중형 평형 2개 타입과 142㎡의 대형 타입으로 구성되며 오피스텔은 84㎡의 3개 타입으로 지어진다. 전 가구 남향 위주배치로 채광 및 풍부한 일조권을 보장한다.

또한 이 단지는 앞서 공급된 이천 롯데캐슬골드스카이와 함께 최고 49층의 고층 브랜드타운을 형성하게 되며 인근 단지까지 더해지면 약 3,000세대에 이르는 대단지 초고층 브랜드타운이 형성된다.

이 단지는 신설 상권으로 기대를 모으는 안흥동 일반 상업지역에 들어서는 만큼 입지환경이 좋다.도보거리의 초·중·고교를 비롯해 롯데마트, CGV, NC백화점, 병원 등 교육환경과 쇼핑·문화 등을 모두 누릴 수 있는 생활인프라를 갖췄다.

특히 안흥동은 이천종합터미널, 미란다호텔 등 이천의 중심시설과 인접해 있어 향후 이천을 대표하는 중심주거지로 발전 가능성이 높다는 평이다.

단지의 미래가치를 더욱 높여줄 호재도 풍부하다. 이 단지가 들어서는 이천시는 SK하이닉스, 신세계푸드, OB맥주, 동아제약 등이 위치해 있는 산업기반도시로서, 최근에는 SK하이닉스가 10년간 20조원의 투자로 공장을 증설하겠다고 밝혀 기업 종사자가 대폭 유입될 전망이다. 이에 따라 오는 2030년에 인구 30만을 돌파할 것으로 예측되는 만큼 이천시의 높은 미래가치에 많은 투자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이천 롯데캐슬페라즈스카이'의 시행자는 아시아신탁, 위탁자는 페라즈리얼티다. 시공은 롯데건설이 맡았다.

'이천 롯데캐슬페라즈스카이'의 견본주택은 이천시 진리동 58-6번지에 들어설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