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희 농협중앙회장, 안동·예천 산불 피해 지역서 "지원방안 마련 약속"

피해 농가에 사료와 건초 공급 등 긴급지원… 농협 차원 지원방안 마련 약속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왼쪽)과 김형동 국회의원(안동예천)이 22일 경북 예천 소재 농가를 찾아 산불피해를 입은 농업인을 위로하고 있다. 농협중앙회 제공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왼쪽)과 김형동 국회의원(안동예천)이 22일 경북 예천 소재 농가를 찾아 산불피해를 입은 농업인을 위로하고 있다. 농협중앙회 제공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이 22일 경북 안동과 예천에서 발생한 산불피해 현장을 찾아 피해 상황을 점검했다.

이 회장은 이날 산불피해로 어려움에 처한 농업인들을 직접 만난 이후 여러 피해복구 지원책을 마련하기 위해 현장을 점검했다.

이번 산불로 축사와 농작물 냉동창고에 화재가 발생하는 등 많은 피해가 접수되고 있는 가운데 현재 농협에서는 피해 농가에 사료와 건초를 즉시 공급하는 등 긴급지원에 나서고 있다.

이 회장은 이 자리에서 농협 차원의 지원방안을 마련할 것을 약속하고, 경북농협에는 농업인들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할 것을 당부했다고 농협중앙회는 전했다.

이 회장은 "산불 피해복구를 위한 지원에 임직원들의 역량을 결집해 나가겠다"면서 "농협은 농업인들이 필요한 사항이 적기에 지원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왼쪽 세번째)은 2월 22일 경북 안동과 예천을 방문하여 산불피해를 입은 농업인을 위로하고 지원책 마련을 위해 현장을 점검하였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왼쪽 세번째)은 2월 22일 경북 안동과 예천을 방문하여 산불피해를 입은 농업인을 위로하고 지원책 마련을 위해 현장을 점검하였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