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출마선언 한 박영선에 "반가운 일"

고민 같이 이야기할 기회 있었으면 해

나경원 전 국회의원,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매일신문DB 나경원 전 국회의원,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매일신문DB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의사를 밝힌 나경원 국민의힘 전 의원은 23일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의 출마 소식에 "반가운 일"이라고 밝혔다.

나 전 의원은 이날 오후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재래시장 방문을 마치고 취재진과 만나 "(박 전 장관이) 고생 많이 했는데 또 다른 도전을 한다고 하고, 서울시장 후보를 같이 하겠다고 하니 반가운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서울시를 위한, 서로 치열한 고민을 같이 이야기할 기회가 있었으면 한다"며 "모두 선전했으면 하는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박 전 장관은 이날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남대문 시장 방문 일정에 서울시장 후보로 함께 출마한 같은당 우상호 의원과 함께 동참, 서울시장 출마 행보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